유럽, 북미, 일본 등 많은 선진사가 참여한 기술 전시회에 참여하여 차량 관련 최신 기술을 접할 수 있는 좋은 기회였습니다.